3. 나다 산찰라나(Nada Sanchalana) 



산스크리트(Sanskrit 범어梵語)어로 '나다(Nada)'는 '영적인 소리'로 '소리없는 소리', '침묵의 소리'를 뜻하고, 산찰라나(Sanchalana)는 '유도(誘導)한다'는 의미이다.



 1제감법(制感法 프라티하라, pratyahara)[각주:1]

 단 계

 크리야 행법

완전한 횟수

줄인 횟수

1

 비파리타 카라니 무드라(역전 무드라) 

21

11

2

 차크라 아누산다나

9 

9

3

 나다 산찰라나 

13

13

4

 파완 산찰라나(호흡의식의 유도)

49

11

5

 샵다 산찰라나(소리의식의 유도)

59

11

6

 마하 무드라

12

6

 7

 마하베다 무드라

12

6

8

 만두키 크리야

1 ~ 3분

1 ~ 3분 

9

 타단 크리야 

7

7



 파드마사나(Padma-asana, 연화좌)

결가 부좌법이라고도 한다. 우리 신체의 기초와 중심축인 골반과 척추를 바로잡아 주기 때문에 질병을 치료하는데 효과가 좋다. 요가 경전에서는이 체위를 '질병의 파괴자'라고 부른다.

  1. 왼쪽 허벅지 위에 오른발을 올려놓고, 오른쪽 허벅지 위에 왼발을 올려놓는다.

  2. 교차한 발목 위에 오른손을 놓고 그 위에 다시 왼손을 포개어 놓는다.

  3. 허리를 곧게 펴고 턱을 당겨 눈을 코끝을 바라보고 혀는 윗 잇몸에 댄다.

  4. 골반의 상태에 따라서 좌우 발을 바꾸어 놓을 수 있다. 골반이 틀어진 경우에는 반드시 한 쪽이 편안하게 앉아지지 않는다. 골반을 바로잡는 방법은 좌우를 교대로 하여 앉아보면 알수 있게 되는데 불편한 쪽으로 앉아야 골반을 바로 잡을 수 있게 된다.

싯다사나(Siddha asana 달인좌)[각주:2]

 명상할 때 적합한 좌법으로 수행을 성취한 달인의 좌법이라 한다. 이 좌법의 이름이 상징하듯 깨달음을 얻고자 할 때나 또는 깨달음을 얻고 난 다음에 취하는 좌법으로 '해탈좌(解脫坐)'라고도 한다. 

  1. 왼발 뒤꿈치를 회음부(성기와 항문사이)에 대고, 오른발 뒤꿈치가 왼발 뒤꿈치가 일직선이 되게 왼발 위 또는 성기위에 올려놓는다.

  2. 두발은 펴서 손등을 무릎위에 놓은 다음 엄지와 검지를 가볍게 붙인다.

  3. 허리를 곧게 펴고 턱을 당기며, 눈을 코끝을 바라보고 혀는 목구멍 깊숙이 밀어 넣는다.

  4. 발 뒤꿈치로 회음혈을 막기 때문에 하향하는 아파나기가 위로 올라간다. 그 때문에 정신 집중이 잘되고 지혜로워 진다.



나다 산찰라나(Nada Sanchalana) 수련도





-  신체전면 '아로한' 통로    &    신체 뒷면 '아와로한' 통로 -


3. 나다 산찰라나(Nada Sanchalana) 수련 방법

  1. 싯다사나(남성), 싯다 요니 아사나(여성) 또는 파드마사나 체위를 취하여 앉는다.

  2. 눈을 뜬 채 숨을 완전히 내쉰다. 머리를 앞으로 숙여 이완시키고 턱이 가슴을 압박하지 않도록 한다.

  3. 물라다라를 의식하면서, 마음속으로 '물라다라, 물라다라, 물라다라' 3번 염하고 웃자이로 숨을 들이쉬면서 의식을 신체의 전면 아로한통로를 통하는 스와디스타나 차크라 마니푸라 차크라 아나하타 차크라  빈두에 이르게 한다. 차크라를 통과하면서 또렷이 차크라들을 의식해야 한다. 들숨을 쉬는 마지막 부분 빈두에서 고개가 20°가량 뒤로 젖혀지게 된다.

  4. '빈두, 빈두, 빈두' 하고 3번 염한 후 의식의 힘이 커지면서 만트라 옴(Om)’을 영창한다. 척추의 아와로한통로를 통과하며 폭발적이고도 돌발적인 길게 늘어진 콧소리 섞인 옴(Ooong)을 영창하면서 물라다라 차크라에 접근하면서 웅웅거리는 소리가 나는 것을 감지한다. 처음엔 느낄 수 없어도 수련이 완성되면서 점차 느낄 수 있게 된다.
     
  5. 척추 속으로 의식이 하강하면서 운마니 무드라 동작과 함께 저절로 눈이 감겨지게 된다. 아즈나 차크라 비슈다 차크라 아나하타 차크라 마니푸라 차크라 스와디스타나 차크라를 또렷이 의식하도록 노력한다.
     
  6. 물라다라에 도달하면 고개를 숙이고 눈을 뜬다. 이 방법을 13번 반복한다.


  1. 요가의 8단계 중, 5단계에 속하는 프라티하라(pratyahara)는 감각의 제어를 유도하는 행법이다. 인간의 감각은 체계에 대한 제어에 관여하는 성격을 지닌다. 따라서 감각기관이 자극을 받는 것에서 시작하여 행동 또는 반응단계에서 끝나게 된다. 수행자가 감각에 노출되면 행동화한다거나 심리적 반응으로 유도되어 수행에 정진할 수 없게 되기 때문에 이 프라티하라 행법은 수행자의 영적진보에 반드시 필요한 행법이다. [본문으로]
  2. 참조: 크리야 요가 기초 3 싯다사나(달인좌) & 싯다 요니 아사나(여달인좌)
    [본문으로]
Posted by 聖枝 성지


티스토리 툴바